『아인슈타인과 호킹을 종교적이라고 간주한다면, 어슐라 구디너프, 폴 데이비스, 칼 세이건과 나의 우주적인 경이감을 진정한 종교로 여긴다면, 종교와 과학은 정말로 수렴해왔다고 할 수 있다. … 하지만 그런 무르고 신축성 있는 정의를 '종교'에 갖다 붙인다면, 진짜 종교, 즉 현재 신도 좌석에 앉아 있거나 기도용 깔개에 앉아 있는 평범한 사람들이 이해하고 있는 종교에는 어떤 단어를 갖다 붙여야 할까?』
- 리처드 도킨스 -


내가 반대하는 종교란 무엇인지 정확한 의미를 설명하기 위해, 또 불교나 유교 같은 종교라고 하기엔 약간 애매한 듯 보이는 종교는 내가 말하는 종교에 포함되는지 등을 확실히 하기 위해 종교의 정의를 밝힌다. 내가 반대하는 종교는 이것이다.

종교. 특정한 믿음을 공유하는 이들로 이루어진 신앙공동체와 그들이 가진 신앙 체계를 말한다.[각주:1]


불교와 유교는 종교인가?
불교는 당연히 종교다. 윤회, 업보 등 내세에 대한 신앙이 있으니 종교로 규정되는데 아무런 문제가 없다. 그럼 유교는 어떤가. 유교는 현실 정치에 대해 말하며 상당 부분 세속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 이런 부분 때문에 종교가 아닌 듯 보이기도 하지만 제사, 조상숭배 등이 있으므로 유교도 종교에 속한다.


내가 쓰는 종교의 정의는 일반적으로 쓰이는 뜻과 다르지 않다. 굳이 이 글을 읽지 않아도 내 글을 이해하는데 별로 문제가 되지 않는다. 단지, 종교의 정의를 확대하거나 다른 뜻으로 쓰는 글을 반박하는 데 필요할 뿐이다. 종교의 정의를 엉뚱한 것으로 규정하고 펼치는 허수아비 공격은 그만하고 서로 논점의 핵심을 토의했으면 한다.


  1. 전에 혈액형별 성격론 같은 것도 종교로 규정했는데 그건 다른 이름이 있었다. 사이비과학이란 이름이다. 그래서 종교의 정의를 약간 수정했다. 그러나 핵심적인 내용은 바뀌지 않았다. [본문으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7.14 01:53  수정/삭제  댓글쓰기

    종교.. 굉장히 무겁고 난해한 분야가 아닐까 생각하는데요
    말씀하셨듯 종교는 크게 철학적 사상과 뚜렷한근거없는 믿음으로 나뉜다고 생각해 봅니다 어려운 주제를 나름 짧고 굵게 정돈하신것 멋지군요
    나무도둑님의 포스팅에 달린 댓글을 보고 왔는데 '성급한 글쓰기'라고 하신것 역시 성급하신 말씀이 아니었나 조심스럽게 꺼내어 봅니다 두분께서 종교를 다뤘던 시각이 달랐던것 뿐이라고 생각하거든요
    종교의 근거없는믿음을 반대하시는 이유는 잘 모르겠지만(아마도 확실하지 않은것에 대한 영적활동의 거부감?이라고 생각해봅니다만;)
    나무도둑님이 다뤘던 주제는 철학적인 면이지않나 싶거든요 감히 어느것도 정답이라고 말할순 없지만
    종교가 인간관계에 있어서 '물음'이라는것 꽤 참신한 시각이라고 보거든요 암튼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

    • Favicon of https://cooldreamer.tistory.com BlogIcon CoolDreamer 2009.07.14 02:01 신고  수정/삭제

      제가 이전 글에서 '종교(근거없는 믿음 따위)'가 나쁘니 없애야 한다고 글을 올렸습니다. 그런데 그 글을 본 나무도둑님이 '종교(물음 따위)'가 잘못된 게 아니라고 글을 쓰셔서 제 글을 오해했다는 뜻으로 '성급하다'고 한 겁니다.

      근거없는 믿음이 세상의 온갖 악행을 만들어 내서 반대하는 겁니다. 이건 나중에 정리해서 글로 올릴 생각입니다.

      나무도둑님의 종교에 대한 정의가 참신할지 모르지만,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뜻과는 꽤 거리가 있죠.

      글쓴지 얼마 안 되어 바로 덧글이 달리니 반갑습니다. 잘 읽으셨다고 하니 저도 뿌듯하네요^^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ivorymind BlogIcon 나무도둑 2009.07.14 10:06  수정/삭제  댓글쓰기

    http://blog.naver.com/NBlogMain.nhn?blogId=ivorymind&Redirect=List

    여기 트랙백된 포스팅 주소 남깁니다.
    네이버는 이상하게 다른 사이트 것이 트랙백이 잘 안돼서...

    • Favicon of https://cooldreamer.tistory.com BlogIcon CoolDreamer 2009.07.15 04:59 신고  수정/삭제

      http://blog.naver.com/ivorymind/120075266887
      정확한 주소는 이거입니다. 다른 분들 참고하시라고 올립니다.

      이 글을 엮인 글로 따로 쓰기엔 좀 부족한 것 같아서 덧글로 이어가고자 합니다. 제 블로그에 덧글을 다는 점 이해해주시기 바랍니다. 제가 주로 다루는 게 종교이고, 나중에 나무도둑님의 글과 비슷한 글로 누군가 반박을 할 경우 이걸 보여주는 게 좋을 것 같아 이렇게 합니다. 이 덧글에 대한 반박은 나무도둑님 블로그에 글로 쓰든, 제 블로그에 덧글로 달든 관계없습니다.

      나무도둑님의 두 번째 글은 한 글에 여러 내용이 섞여 있습니다. '종교의 정의', '근거 없는 믿음의 가치(?)', '사상의 자유'에 대한 내용을 분리해서 토론하고 싶습니다. 일단 종교의 정의에 대해 먼저 토론했으면 좋겠습니다.

      1. 종교의 정의
      “근거 없는 믿음을 뜻하는 사전적 용어는 '맹신'이지, 결코 '종교'가 아니라는 얘기죠.”
      맞습니다. 제가 실수했습니다. 종교의 정의를 [합리적인 근거 없는 믿음을 토대로 한 사상]으로 바꾸겠습니다. 근거 없는 믿음은 맹신이 맞는 표현이지요.

      "오늘날의 종교가 모두 맹신적인 형태들만 띠고 있던가요? 그렇지는 않잖습니까."
      이 말은 종교가 그들이 내세우는 주장(사후세계, 신 따위)에 타당한 근거가 있다는 뜻입니까? 전 제대로 된 근거를 한 번도 못 봤습니다. 근거를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토론은 한 번에 하나만 하고 싶습니다. 먼저 종교의 주장에 대한 근거를 알려주신다면 다음으로 넘어가겠습니다.

  3. Favicon of http://kimbb12.egloos.com/ BlogIcon OFEyZIK 2009.07.17 00:43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신'의 사전적 정의 - 국립국어원

    1. 비과학적이고 <종교적으로 망령>되다고 판단되는 신앙. 또는 그런 신앙을 가지는 것. 점복, 굿, 금기 따위가 있다.

    2. 아무런 과학적·합리적인 근거도 없는 것을 맹목적으로 믿음.


    1번을 보면서 잉 이게 뭔 역설이여 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음, 다나마나한 댓글이군요.)

  4. 무신론자 2009.11.05 13:29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단 저자신은 무신론자입니다.
    왜일까요..왜종교라는 이기적이고 모순으로 가득한 사상아니면 가치관
    현실에 이성적 판단으로 존재할수 있다는것이 저는 이해할수가없네요
    새로운 시대정신이 혁명처럼 머지않은 미래에 오리라 ...

    • Favicon of https://cooldreamer.tistory.com BlogIcon CoolDreamer 2009.11.11 04:37 신고  수정/삭제

      종교는 이성적 판단으로 존재하는 게 아니라 비이성적 판단으로 존재하는 겁니다. 믿고 싶은 것을 믿거나(현실부정), 속임수에 속거나 해서 존재하는 거죠.